검색

청소년이 만든 ‘작은 에너지의 날’

환경보전교육센터 - ‘경기도 청소년 에너지 동아리 결과발표회’ 개최

가 -가 +

환경보전교육센터
기사입력 2018-12-24

▲ 환경보전교육센터 - ‘경기도 청소년 에너지 동아리 결과발표회’ 개최     © 컬쳐인

 

환경보전교육센터(소장 이용성)는 지난 12월 22일(토) 시흥에코센터에서 ‘경기도 청소년 에너지 동아리 결과발표회’를 개최했다.

 

‘경기도 청소년 에너지 동아리 발굴 및 지원사업’을 경기도로부터 위탁 운영하고 있는 환경보전교육센터는, 지난 7월 도내 13개 에너지 동아리를 선정한 후 청소년의 자기주도적 에너지 동아리 활동을 지원했다. 이날 발표회는 6개월 동안의 성과를 공유하고 경진하는 형태로 진행되었고, 경기도교육청도 후원기관으로 함께 했다.

 

발표회에 참여한 청소년 에너지 동아리들은 각자 동아리가 추진한 에너지 관련 활동 중 특색있게 진행한 사항을 중심으로 발표하였다. 최우수상에는 수원고등학교(수원고 과학 소동아리 SCI), 우수상에는 문산수억고등학교(해바라기), 시흥매화고등학교(생물환경동아리 GOM), 장려상에는 경기자동차과학고등학교(GLEA(글리)), 글로벌리더지역RCY(초록리더창작소), 칠보청소년문화의집(칠보의 엔진) 등이 선정되었다.

 

심사위원장을 맡은 (재)꽃과어린왕자 김윤원 차장은 본 사업에 참여한 청소년 에너지 동아리 활동 성과가 매우 다양하고, 지속가능성이 높다는 점에서 주목할 만하며, 중간지원조직으로 함께 한 환경보전교육센터에도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 최우수 수상 동아리     © 컬쳐인

 

이날 발표회에는 ‘기후변화와 에너지’(안산고등학교 김윤태 환경교사), ‘미래를 여는 에너지’(한국에너지공단 양덕환 에너지교육팀장) 등 청소년의 에너지 인식에 도움을 주는 ‘에너지 특강’을 시작으로, 13개 에너지 동아리의 ‘활동결과물 전시’, ‘에너지 관련 체험부스’, ‘친환경 녹색건축물 에코투어’ 등 다채로운 행사들이 결과발표회를 더욱 빛내 주었다.

 

▲ 단체사진     © 컬쳐인

 

환경보전교육센터는 2018년 한 해 동안 ‘경기도 청소년 에너지 동아리 발굴 및 지원사업’ 외에도 ‘2018 경기도 에너지의 날 기념행사’도 주관하며 경기도 에너지 교육 활성화에 기여했다. 환경보전교육센터 이용성 소장은 미래사회의 주요 환경의제 중 에너지는 가장 중요한 의제가 될 것이라고 이야기하며, 미래세대가 에너지 문제의 주인주체로 나설 수 있도록 에너지교육에 더욱 더 매진할 것으로 계획을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컬쳐인 시흥.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