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시흥갯골축제, '경기관광대표축제'로 선정

가평자라섬국제재즈페스티벌, 이천쌀문화축제등 5개 축제 선정

가 -가 +

경기도 관광과
기사입력 2017-12-02

 

▲ 갯골소금체험     ©컬쳐인

 
경기도와 경기관광공사는 11월 28일 지역축제심의위원회를 열고 가평 자라섬재즈페스티벌 등 15개 축제를 2018년 경기관광축제로 선정했다.

 

경기관광축제는 기존 ‘경기도 10대 축제’를 확장한 사업으로 올해 처음 도입됐다.

 

도는 지역축제를 대표-우수-유망 3단계 등급으로 구분해 선정하고 단계별로 필요한 예산 등을 차등 지원할 계획이다.

 

잘 되는 축제를 집중 지원해 도를 대표하는 축제로 육성하겠다는 것이 경기관광축제 도입 취지다.

 

▲ 갯골 수상자전거     ©컬쳐인

 

경기관광대표축제는 올해 문화관광축제로 선정됐던 가평자라섬국제재즈페스티벌, 이천쌀문화축제, 안성맞춤남사당바우덕이축제, 수원화성문화제와 시흥갯골축제 등 5개 축제가 선정됐다.

 
경기관광우수축제로는 여주오곡나루축제, 연천구석기축제, 파주장단콩축제 등 3개가 선정됐으며, 경기관광유망축제에는 부천국제만화축제, 남양주다산문화제, 군포철쭉축제, 안산거리극축제, 양평용문산산나물축제, 화성뱃놀이축제, 오산독산성문화제 등 7개 축제가 선정됐다.

 

축제선정에는 대학생 참관 평가단이 참여해 젊은 관광객의 선호가 반영되도록 했으며, 안전한 축제를 위해 안전 평가도 함께 실시했다.

 

경기도는 선정된 15개 축제 가운데 경기관광대표축제 5개와 경기관광우수축제 3개를 정부가 주관하는 2018 문화관광축제 후보로 추천할 예정이다.

 

문화체육관광부는 전국 지역축제를 대상으로 올해 말 2018년 문화관광축제를 선정하며, 문화관광축제로 선정될 경우 올해 예산을 기준으로 최대 6억 원의 국비와 도비 예산을 지원받을 수 있다.

 

차광회 경기도 관광과장은 “2018 경기관광축제로 선정된 축제에는 홍보마케팅, 전문가 컨설팅 지원은 물론 자생력을 갖출 수 있는 다양한 지원을 실시할 예정”이라며 “내년 초까지 시군과 협의해 구체적 지원 방안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컬쳐인 시흥.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