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청년들의 꿈을 펀딩으로 실현하다

시흥문화발전소 창공의 ‘꿈꿈펀펀’ 프로젝트

가 -가 +

시흥문화발전소 창공
기사입력 2016-03-07

시흥문화발전소 창공이 청년 창업 프로그램 ‘꿈꿈펀펀’ 프로젝트를 진행한다. 시흥문화발전소 창공은 문화체육관광부의 ‘산업단지 및 폐산업시설 문화재생사업’의 일환으로, 문화체육관광부와 시흥시청이 시화공구상가에 조성하는 복합문화공간의 이름이다.

▲ 시흥문화발전소 창공의 꿈꿈펀펀 프로젝트     © 컬쳐인


현재 시흥문화발전소 창공」 사업단은 산업단지 내 근로자, 시흥 시민, 청년을 위한 복합문화공간을 조성하는 중이다. 이번 프로젝트는 사회적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청년들의 아이디어를 크라우드 펀딩을 통해 실현시켜 보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크라우드 펀딩이란 자금이 없는 예술가, 사회활동가 등이 자신의 창작 프로젝트나 사회공익 프로젝트를 인터넷에 공개하고 익명의 다수에게 투자를 받는 것을 일컫는다. ‘꿈꿈펀펀’ 프로젝트에 참여한 청년들은 지난 1월부터 2월까지 매주 토요일 크라우드 펀딩에 대한 강의와 콘텐츠 제작 관련 특강을 수강했다.


▲ 더퍼스트펭귄 팀의 리워드 ‘약속해찌’     © 컬쳐인


특강을 통해 모인 두 팀은 각각 장애인 차별에 대한 인식개선, 데이트 폭력 문제를 수면 위로 끌어올리고자 나섰다. 데이트 폭력 문제를 해결하고자 나선 팀은 The First Penguin팀. 이들이 제작한 커플 팔찌에는 ‘메로제에리제(상대방과 오랜 시간 대화를 나눌 수 있게 하는 주문)’라는 주문이 쓰여져 있다. 팔찌 안에는 가정폭력, 데이트폭력 등을 상담할 수 있는 핫라인 1366이 새겨져 있으며 주문자가 기념하고 싶은 날짜를 각인해 준다.


▲ 아토 팀의 로고     © 컬쳐인

또한 장애인 인식개선을 위한 소셜 벤처를 설립하고자 하는 ATO팀은 페이퍼 토이를 직접 제작하고 있다. 특히 이 페이퍼 토이는 장애는 ‘틀린 것’이 아니라 ‘다른 것’임을 교육할 수 있는 교구로 제작되었다. ATO팀의 페이퍼 토이에 펀딩하면 리워드로 이 페이퍼 토이를 받을 수 있고, 시흥시에 소재한 보육원에 동일한 제품을 보낼 수 있게 된다.

두 팀의 프로젝트에 펀딩을 원하는 사람은 3월 9일 이후 와디즈 홈페이지(http://www.wadiz.kr/)에서 ‘아토’(#아토)와 ‘The First Penguin’(#데이트폭력예방팔찌)을 검색하면 된다.

꿈꿈펀펀 프로젝트는 사회문제를 해결하고 공익을 도모하고자 하는 청년들의 열정이 고스란히 담긴 결과물이다. 「시흥문화발전소 창공」의 이생강 기획팀장은 “두 팀의 프로젝트가 성공적으로 펀딩된다면 데이트 폭력 문제와 장애인 차별 문제 해결하는 데 있어 작지만 소중한 첫걸음을 떼는 일이 될 것”이라 전했다.




시흥문화발전소 창공은 시흥시 정왕동 산업단지 내, 유휴공간을 이용하여 복합 문화공간으로 조성중이다. 창공은 근로자, 주민, 청년, 예술가들의 다양한 관계 속에서 산업단지에 활기를 불어넣고자 한다. 창의문화교육프로그램을 비롯하여 근로자들과 함께 기획하는 축제, 청년창업 프로젝트를 진행 중에 있다.

주소: 경기도 시흥시 공단1대로 204 시화공구상가 지원상가 B101, B32
T) 031-430-0169/ F)031-430-0163
www.artchanggong.net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컬쳐인 시흥.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