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닭한마리 시원하게 드시고 가세요!

[해맑은소나무의 맛집 탐방] 대야동 닭한마리 칼국수

가 -가 +

여현주 기자
기사입력 2012-01-10



쫄깃한 닭과 시원한 국물 그리고 칼국수를 즐길 수 있는 영양만점 닭한마리!

요즘 취재하러 돌아다니면서 맛집 다니는 것에 취미붙인 해맑은소나무입니다. 알고 보니 시흥시에 맛집이 꽤나 있더군요. 이날은 시흥시종합자원종합봉사센터 인터뷰가 있어서 방문했는데 자원종합봉사센터 식구들이 엄청 좋아한다는 식당이 있다길래 찾아가 보았죠.
 
사장님, 두 번째 갔는데 절 알아보시더라구요.

암튼 맛있는 이야기 들려 드릴께요.

 

시흥시 대야동에 위치한 닭한마리 칼국수. 좀 구석에 있어서 저 혼자서는 아직도 잘 못 찾아가겠더라구요. 위치는 대야복지관 맞은 편 골목길 어딘가에 있어요.



먹기 전에 이렇게 죽과 기타 등등이 나오죠.

깔끔하게 비워주시는 센스 적극 발휘~!!

 


드디어 본색을 드러내신 닭한마리!

근데 요녀석 만오천원밖에 안 하는데 네 명이 먹을 수 있답니다.
 



요 국물! 어찌나 맛나던지!!!

닭이라 기름질 줄 알았는데 전혀 기름지지 않다는 말씀! 완전 깔끔 그 자체예요~!!

요즘같이 추운 날 요 국물 한 사발이면 추위도 거뜬히 물리칠 수 있을 것 같더라는!!!

 


쫄깃한 닭도 마음껏 즐기세요~~~

 



요건 들깨 칼국수.

해맑은소나무는 들깨를 무지하게 좋아라 하는데 요거 별미더라구요.

 



닭 다 건져먹고 난 후엔 칼국수를 넣어주시는 센스!

아함~~ 아까 들깨 칼국수 먹었다구요?? 고거랑 요거랑 또 맛이 달라요~

이왕 먹을거면 제대로 먹어얍죠! 암요~!!

 



칼국수까지 완벽하게 비우고 나면 마지막엔 자작하게 남은 국물에 밥을 볶아먹는 센스 적극 발휘!!!

고소한 맛이 일품이랍니다.

 


식사 끝~~~~이라 외치면 사장님께서 직접 담그신 식혜까지 주신답니다.

음~ 깔끔해!

 


 
참고하시라고 메뉴판도 올려보아요~!

넘 맛나서 또 가고 싶은 그 곳!!

권미영 시흥시종합자원종합봉사센터 소장님은 대표 서민 음식이라고 강추하시더군요.

제 생각도 그런 듯.

둘이서 먹기엔 넘 양이 많으니 지인분들과 꼬옥 다시 찾고픈 그 곳 닭한마리였습니다~!


문의: 닭한마리 칼국수 311-0061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컬쳐인 시흥.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