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연성동 주민자치위, ‘전국주민자치박람회’ 2년 연속 최우수상 수상

민.관.학이 협력하는 마을교육 거버넌스 사례로 성과 인정받아

가 -가 +

김영주 기자
기사입력 2020-12-18


2020년 제19회 전국주민자치박람회에 시흥시 연성동 주민자치위원회가 '전국 최초 민.관.학 마을교육 거버넌스, 연성마을교육자치회‘ 사례로 지역활성화분야 최우수상(행정안전부장관상)을 수상했다.

 

 

연성동 주민자치위원회는 지난 2019년 제18회 전국주민자치박람회에서도 '습지를 지키는 연꽃마을' 사례로 지역활성화분야 최우수상(행정안전부장관상)을 수상한 바 있어, 전국박람회에서 2년 연속 최우수상을 수상하는 쾌거를 이뤘다.

 

전국주민자치박람회는 내년이면 20회를 맞는 주민자치영역의 전국단위 행사로 행정안전부 및 대통령 소속 자치분권위원회, 그리고 (사)열린사회시민연합이 주최하는 공신력 있는 대회로 주민자치, 지역활성화, 학습공동체, 주민조직 네트워크, 제도개선 등의 5개 분야에 전국의 읍면동 주민자치회(위원회)가 1년 동안 추진한 주민자치 우수사례를 출품하고 경연의 장을 펼친다.

 

 

본선 진출까지 1차 서류 심사, 2차 인터뷰 심사 등을 거쳐야 하는 관계로 본선 진출도 쉽지 않은 전국박람회에 연성동 주민자치위원회는 2년 연속 최우수상을 수상한 것이다. 전국주민자치박람회 개최 이래 2년 연속 최우수상 수상은 첫 사례라 연성동의 이번 최우수상 수상은 매우 의미 있는 성과이다.

 

연성동은 지난 1년 동안 시흥시가 전국 최초로 시범 운영하는 마을교육공동체이자 교육 자치권을 주민에게 돌려주고자 추진하는 민-관-학 협력 교육거버넌스 사업인 연성마을교육자치회를 주민자치위원회 주도로 운영했다. 때문에 시흥시 마을교육자치회 중 주민자치위원회가 주도하는 첫 사례로 이미 주목을 받았었다.

 

 

 

 

 

여기에 지역환경교육네트워크가 지정한 연성마을환경교육센터, 동단위 마을로서는 처음으로 시도했던 연성습지탐방센터, 연꽃마을에 절기를 더한 마을브랜드 ‘슬기로운 연기생활’ 개발, 그리고 마을환경보전활동 등은 마을교육자치회가 활성화되는 데 크게 이바지했다.

 

연성동 주민자치위원회 정상권 위원장은 "전국주민자치박람회 2년 연속 최우수상 수상은 연성동의 모든 마을 활동가와 주민, 그리고 학교 선생님과 아이들이 함께 만든 결과이기에 이 기쁨을 연성동의 모든 분들과 함께 나누고 싶다"고 전하며, "내년 2021년도에도 우수사례로 선정되어 3년 연속 전국주민자치박람회 본선에 진출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컬쳐인 시흥.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