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시흥산업진흥원, 비대면 수출 지원 확대

온라인 전시회, 상담회 지원으로 수출 기업에 활력 제고

가 -가 +

시흥산업진흥원
기사입력 2020-11-18

시흥산업진흥원(원장 김태정, 이하 진흥원)은 코로나19로 해외 수출이 어려운 기업을 지원하고자 온라인 전시회 참가 지원을 하여 총 139건, 5,652천불(한화62억원)의 상담을 했다고 밝혔다.

 

▲ 온라인 전시회, 상담회 지원으로 수출 기업에 활력 제고   © 컬쳐인

 

진흥원은 지난 11월 5일부터 6일까지 양일간 진행된「시흥 수출기업 온라인 화상 상담회」와 「2020 G-FAIR 뭄바이 온라인 전시회」에 시흥기업 16개사를 참가 지원하여 온라인상에 개별 부스를 구축하고 화상으로 상담이 진행되도록 하였다.

 

서울 코엑스에서 열린「시흥 수출기업 온라인 화상 상담회」에는 시흥기업 12개사가 참가하여 22개국의 33개사 바이어와 사전 매칭을 통해 원활한 화상 상담이 이루어졌다.

 

「2020 G-FAIR 뭄바이 온라인 전시회」는 인도 유일의 한국 제품 소싱페어로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됨에 따라 당초 오프라인 전시회를 온라인 화상 상담회로 변경하여 진행되었으며, 시흥시 기업 4개사가 참가했다.

 

전시회에 참가한 ㈜삼명텍 강태석 대표는 “각국의 봉쇄 조치로 상담 조차할 수 없는 상황이라 막막했는데, 진흥원 지원으로 현지 바이어와 비대면 상담이 가능해져 판로 확대에 큰 도움이 되었다”고 말했다. 

 

진흥원은 코로나19 사태로 달라진 수출 패러다임에 맞춰 시흥시 기업을 위한 맞춤형 수출 지원사업을 발굴하고 수출 기반을 강화하겠다는 방침이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컬쳐인 시흥.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