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시흥시, 복합문화휴식공간 '근로자의 숲,SOOP' 운영

가 -가 +

시흥시 문화예술과
기사입력 2020-10-22

시흥시가 10월 28일부터 12월 4일까지 관내 기업 유휴공간을 활용해 <근로자의 숲, SOOP>을 운영한다.

 

생태문화도시조성사업으로 운영되는 <근로자의 숲, SOOP>은 지역 내 유휴공간을 발굴해 근로자를 위한 문화재생 공간을 조성하고, 이를 통해 근로자의 심신 안정과 문화예술을 향유할 수 있는 공간을 운영하는 사업이다. 올해는 아로마테라피·페이퍼 플라워 아트·타일 아트 체험을 운영한다.

 

<SOOP>은 Service On Operator’s Peace의 약어로 근로자 심신의 안정을 제공해주는 곳을 의미한다. 시는 이곳을 휴식과 함께 문화예술을 향유할 수 있는 거점으로 만들어 나간다는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근로자의 숲, SOOP>은 근로자들과 항상 가장 가까운 곳에 위치해 문화생활이 어려운 근로자를 대상으로 문화향유기회를 확대하고 이를 통해 문화가 있는 삶의 질 향상으로 연계될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지속적으로 공간을 발굴해 문화거점으로 연결하고 이를 통해 근로자들의 문화공동체를 형성해 향후 산업과 문화가 같이 공존하는 공간으로 발돋움이 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덧붙였다.

 

올해 2020 <근로자의 숲, SOOP>는 시흥시 시화벤처로 315번길 12에 위치한 기업 ㈜동광사우에서 운영된다.

 

아로마테라피·페이퍼 플라워 아트·타일 아트 체험 등 프로그램 참가자 모집 접수는 10월 26일부터 진행한다. 모집 신청과 관련된 자세한 내용은 시흥시청 홈페이지 모집공고 게시판이나 생태문화도시 시흥 블로그 공지사항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접수 및 기타 문의 사항은 생태문화도시사무국(031-310-6269)으로 하면 된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컬쳐인 시흥.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