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시흥경찰서, 코로나19 틈탄 음주운전 ‘비접촉 음주단속’ 강화

가 -가 +

시흥경찰서
기사입력 2020-09-18

최근 코로나19 여파로 음주단속이 원활하지 않은 틈을 탄 음주운전 사례가 증가함에 따라 시흥경찰서가 음주단속을 강화한다고 밝혔다. 

 

 

이는 음주운전으로 인한 교통사고를 예방하기 위한 대책으로 실제 올해 경기남부 지역에서 발생한 음주사고가 지난해 보다 14.8%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시흥경찰서는 식당·유흥가·관광지 등 음주운전이 예상되는 지점을 선정 후 30~40분 간격으로 단속 장소를 이동하는 ‘스폿식 단속’을 실시하고, 야간 뿐 아니라 점심 반주 운전에 대비하여 매일 주·야간 단속을 실시한다.
 

또한 단속 시 비접촉 음주감지기를 사용하고, 단속 경찰관은 마스크와 장갑을 착용한 상태로 검문하며 수시로 단속 장비를 소독하는 등 코로나19 감염 방지를 위해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하는 한편, 대형 전광표지판과 플래카드를 활용해 음주운전의 위험성과 단속사항을 알리는 등 음주운전 예방 홍보 활동에도 집중하고 있다.
 

김형섭 시흥경찰서장은 "음주운전은 운전자 자신뿐만 아니라 타인의 생명까지도 위협하는 행위로 음주운전 근절을 위한 시민 여러분들의 적극적인 협조와 이해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컬쳐인 시흥.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