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시흥자활&시흥희망의료사협 '만성질환 자활근로자 건강지원사업' 협약식

가 -가 +

김영주 기자
기사입력 2020-05-30

사회적협동조합 경기시흥작은자리지역자활센터(이사장 김선미)는 5월28일 회의실에서 시흥희망의료복지사회적협동조합(이사장 박완규)과 자활사업 참여주민의 만성질환 관리를 위한 MOU를 체결했다.

 

▲ 시흥자활과 시흥희망의료사협의 '자활근로자들의 만성질환 관련 건강지원사업'을 위한 협약식을 체결했다.  © 컬쳐인

 

이에 따라 경기시흥작은자리지역자활센터는 6월 1일부터 11월 30일까지 관내 자활사업 참여주민들을 대상으로 만성질환 관리사업을 진행하게 된다.

 

사전에 경기시흥작은자리지역자활센터는 ‘2020년 만성질환 자활근로 참여자 자립․자활을 위한 건강지원사업’ 주제로 자활사례관리 우수사업 공모에 선정된 바 있다. 이번 MOU 체결은 시흥시 관내 자활참여주민을 대상으로 질 높은 의료서비스 제공과 체계적인 만성질환 관리의 원활한 업무진행을 위해 성사되었다.

 

경기시흥작은자리지역자활센터는 일차의료 만성질환관리 시범사업을 진행하고 있는 시흥희망의료복지사회적협동조합과의 MOU를 통해 자활사업 참여주민의 만성질환에 대한 자기관리 역량을 높이고자 한다. 또한 건강회복을 통해 자활의지가 강화되어 자활․자립의 토대를 마련하고 궁극적으로 지역사회에 도움이 될 것을 기대하고 있다

 

6개월 동안 희망의원과 한의원의 체계적인 양․한방 의료서비스와 상담 및 교육을 기본으로 처방식 제공 및 조리교육등의 실습위주로 진행된다. 또한 참여주민의 지속적 참여를 위해 인문학교육과 자조모임을 추가로 구성한다.

 

경기시흥작은자리지역자활센터 김선미 센터장은 “만성질환을 가진 자활사업 참여주민들의 유입이 점차 늘어나고 있다."며 "이번 사업을 통해 시흥희망의료복지사회적협동조합의 전문 의료서비스와 자활사업을 연계하여 참여주민 스스로 건강의 중요성을 깨닫고 자가관리를 할 수 있도록 하는데 의미가 있다. 참여주민들의 건강관리가 자립․자활에 도움을 받을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시흥희망의료복지사회적협동조합과의 협력관계를 유지시켜 나갈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번 만성질환 관리사업의 성공적인 수행은 앞으로 자활사업 참여주민을 대상으로 다양한 사업을 펼칠 수 있는 마중물과 같은 계기가 될 것으로 전망된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컬쳐인 시흥.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