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시흥-인천 전력구 공사 안전검증위원회 운영' 협약 체결

가 -가 +

시흥시청
기사입력 2024-01-31

 

시흥시(시장 임병택)가 지난 30일 시청 다슬방에서 시의회(의장 송미희), 배곧 한전 특고압선 매설 반대 비상대책위원회(이하, 비대위), 한국전력공사(이하, 한전) 경인건설본부와 함께 ‘시흥-인천 전력구 공사 관련 안전검증위원회 운영’ 협약식을 열었다.

 

이날 협약식에는 임병택 시흥시장을 비롯해 성훈창 시흥시의회 부의장, 류호경ㆍ박경아 비대위 공동대표, 함방욱 한전 경인건설본부장 등이 참석했다. 시의회는 협약의 사회적 합의성을 존중하기 위해 협약 당사자로 참여했다.

 

협약을 통해 시흥시, 비대위, 한전은 ‘신시흥-신송도 변전소’ 간 원노선을 대체할 우회 노선 선정 가능성을 협의하고, 안전성 검증을 통해 한전의 사업 준공 목표 시점인 2028년 12월까지 공사를 안전하게 마무리하는 데 힘을 모으기로 했다.

 

안전검증위원회는 ‘신시흥 변전소-신송도 변전소 간 지중 송전선로(신시흥-신송도 345kV 전력구공사)’ 공사와 관련해 시민 안전에 대한 불안감을 해소하고자 꾸려지며, 시흥시(3인), 비대위(6인), 한전(6인)이 추천하는 15명으로 구성된다. 이들은 앞으로 5개월간 ▲우회 노선 선정 논의 ▲동종시설 현장 방문 ▲안전성검토 ▲최종 합의 결과 도출에 주력할 계획이다.

 

임병택 시흥시장은 “이번 협약은 주민집회와 행정소송 등 장기간 갈등이 지속돼 왔던 신시흥-신송도 전력구 공사의 근본적인 해결방안을 마련하고자 이해당사자들이 함께 논의하는 자리로 마련돼 더욱 의미가 크다”며 “합리적인 해결방안이 도출될 수 있도록 시흥시에서도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성훈창 시흥시의회 부의장은 “이번 협약 체결을 계기로 시민의 목소리에 더 귀를 기울이겠다. 무엇보다 시민들의 안전 불안감이 해소되기를 간절히 바란다”고 했다.

 

한전 경인건설본부장은 “시민들이 염려하는 안전 문제 검증을 위해, 권리의 행사와 의무의 이행은 신의를 좇아 성실히 해야 한다는 ‘신의성실의 원칙’에 따라, 정해진 기한 내 공사를 안전하게 실현할 수 있는 다양한 방안을 도출해 나가겠다”고 약속했다.

 

아울러, 비대위 공동대표는 “공사도 중요하겠지만, 무엇보다 한전에서 시민들이 안전하게 일상생활을 이어갈 수 있도록 힘써달라”고 당부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컬쳐인 시흥. All rights reserved.